Introduction
서문(Preface)
운영자 Profile
결제 안내
수강 신청 안내
계좌 이체 안내 
정회원 등록
Club / Band
Bg music: 그날(김연숙)
 
         '장재지' 전설을 보고  
  '장재지' 연못가에서 '아낙의 바램'
마시옵소서(No More)
©copyright
 
이기희(LeeKH)
 
  자신의 잣대로  
  세상 이치에 맞지 않는다고  
  어디서나 함부로 자리를 박차지 마시옵소서.  
     
  풍문으로 떠도는 소문에  
 
솔깃해진 이들이 득실거려도
 
  아무에게나 함부로 혀를 내두르지 마시옵소서.  
     
  연면히 이어져온 위계질서에  
  온갖 부정부패가 만연해있더라도  
  어느 누구에게나 함부로 등돌리지 마시옵소서.  
     
  이제 더 이상  
  허튼 몸짓으로 불안한 미래를 만들지 마시옵소서.  
     
  이제 더 이상  
  어설픈 약조로 사랑을 기다리게 하지 마시옵소서.  
     
  이제  
 
사랑을 하려거들랑
 
  끝내 마음 흔들리지 않게 하시옵소서.  
 
 
 
- 2015년 잎새달 스무아흐레 자정 무렵에 -
 
     
필자는 위의 글을 '태수에로의 길'이란 제목으로 작성했다가 중간부분에 뭔가 좀 찜찜(?)해서 몇 글자 더 보태었건만... 그 느낌은 여전...
(그러면 아니되는데, 안되는데... 되는데... )
이곳은 장성동과 두호동 사이에 있는 장재지라는 곳입니다.
   
Panorama
 
장재지 전설에서 '아낙의 바램' + '태수에로의 길'
 
 
여러분의 성원이 더욱 알찬 정보로 다가옵니다 => Go
 
LeeKH 글 모음